블루투스 이어폰 추천 2020년, 줄에서 해방되다!

| |

그리 멀지 않은 옛날에, 우리가 걸어 다니며 음악을 듣는 모습을 생각하면 어땠나요? 주머니에서 이어폰 뭉치를 꺼낸 뒤에, 공들여서 한참을 꼬인 부분을 확인해가며 펴던 때가 생각납니다. 하지만 요즘은 그런 모습을 보기란 쉽지가 않지요. 오늘은 이런 편리한 생활을 할 수 있게 해줄 5가지의 블루투스 이어폰 추천 제품 및 구매와 관련된 다양한 정보를 함께 알아볼까 합니다.

블루투스 이어폰 소개

블루투스이어폰은 우리 귀에 장착되어 각종 콘텐츠를 제공하는 제품 중, 선이 없는 제품들의 통칭으로써 오늘날 자리 잡은 단어가 되겠습니다. 음악을 자주 듣는 사람의 입장으로는 제품을 교체하는 이유 대부분이 단선이라는 점에서 큰 매력을 가지고, 선이 걸리적거리지 않기에 사용하기에 매우 편리하다는 이점을 가지게 됩니다. 요즘은 스마트폰 제조사들이 최신형 모델에서 점점 3.5mm 잭을 추가하지 않는 것이 유행이라서, 무선 블루투스 이어폰이 점점 더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넥밴드 타입의 제품들과는 다르게 양쪽의 유닛이 각각 분리되어 착용 되기에 귀에서 떨어지는 것을 최대한 극복하기 위해서 커널형으로 제작되는 편입니다. 격렬한 움직임을 고려한 스포츠 제품들은 후크형으로 제작되어서 착용감을 더욱 고려하고 있기도 합니다. 블루투스 이어폰 추천에서 항상 빠지지 않는 것이 이러한 스포츠 타입이기도 합니다.

블루투스 이어폰 특징

당연히 페어링을 통해 스마트폰과 연동되는 방식이 주를 이루게 됩니다. 기본 조작은 기기 본체를 조작함으로써 이루어지게 되는 데, 저가형은 버튼이 달리는 경우가 많고 고가형은 버튼 대신 터치패드를 사용하는 경우가 흔히 볼 수 있는 요즘의 상황입니다. 리시버라는 본연의 기능을 충족하기 위해 유닛 자체에 마이크를 탑재하여 스마트폰을 주머니에 넣고도 통화할 수 있습니다.


블루투스 이어폰 추천

여러 업체가 앞다투어 자신들만의 색을 분명히 하는 제품을 제공하며, 사용자마다 자신의 패턴과 부합하는 장점이 있는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따라서 오늘은 다섯 가지의 제품을 살펴보고 특징과 장점 등을 알아보는 시간을 가질까 합니다. 블루투스 이어폰 비교를 통해서 막연한 감상이 아닌 브랜드 별로 달라지는 특색을 확인한다면, 구매 기준을 세우는 데 도움이 되리라고 생각합니다.

어떤 사람은 하이엔드 급 기술력을 바탕으로 한 제품에 관심이 있을 것이고, 또 어떤 이의 처지에서는 가성비 블루투스 이어폰을 찾는 것이 중요할 수 있습니다. 다섯 제품의 소개를 보며 어떤 항목들이 평가의 중요한 요소가 되는 지 감을 잡는다면, 이 분야에서 나름의 소양을 갖춘 얼리어답터로 등극할 수도 있습니다.

1. 에어팟 프로

블루투스 이어폰 추천 - 에어팟 프로

에어팟 프로는 전작에서 많은 것들이 바뀌고 향상되어 많은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상당한 수준의 노이즈 캔슬링을 제공한다는 것이 아무래도 가장 큰 이슈이기도 했는데요. 지하철에서 시험 착용을 해본 결과, 정말 놀랄 정도로 주변의 소음이 차단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기존의 오픈형에서 커널형으로 바뀌면서 차음성을 더욱 확보한 것은 호불호가 많이 갈리기는 하지만, 노이즈 캔슬링 기능을 고려하면 적절한 선택으로 보입니다.

최신 버전의 전송 규약을 지원하며, 가속도 센서와 듀얼 광학 센서 그리고 포스 센서까지 탑재하여 사용자를 위해 준비된 각종 편의기능을 지원하는 제품입니다.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이 활성화되었을 때의 플레이 타임은 최대 4.5시간이고, 비활성화 상태에서는 5시간이니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애플의 제품은 타사에서 찾아보기 힘든 사용자에 최적화된 기능을 제공하는 것으로도 유명한데요. 설치된 내향 마이크는 현재 이용자가 듣는 소리를 측정해서 팁의 크기가 적절한지도 판별할 수 있다고 합니다.


2. 자브라 엘리트 65t

블루투스 이어폰 추천 - 자브라 엘리트 65t

자브라 엘리트 65t는 착용감이 일품인 엘리트 스포츠의 장점을 고스란히 가지고 와서, 데일리 타입으로 진화시켰다고 보시는 게 좋을 것 같습니다. 모던한 디자인, 그리고 취향을 고려한 은색과 검정색의 투톤 색상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전송 프로토콜은 최신인 5.0버전을 사용하고 있는 제품이라서 전송 속도와 범위에서 개선되었습니다. 대부분 제품이 그렇듯이 ‘Jabra Sound+’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해서 주변이 소리를 섞어서 음악을 들려주는 히어스루 기능도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 모델에서는 선 없는 제품들의 고질적인 문제인 통화 품질을 보완하기 위해서 4개의 마이크를 내장하는 전략을 사용했다고 합니다.

스포츠 제품답게 IP56 방수 등급을 지원하며, 충전케이스의 용량을 고려하면 15시간 동안의 배터리 타임을 보장한다는 것도 특징입니다.


3. QCY T5

블루투스 이어폰 추천 - QCY T5

엄청나게 매력적인 가격대로 어필하는 제품입니다. 무선 이어폰 가성비라고 한다면 이 제품을 빼고는 논하기 어려울 정도로 존재감이 확실한 제품이니까요. 놀랄만한 가격대가 만들어내는 선입견에 비해서, 상당히 들을 만한 음질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사람에 따라 응당 주관적으로 판단하겠지만, 저음역과 고음역을 포함한 전 음역에서 나쁘다고 생각되는 부분이 없다고 생각될 정도로 균형 잡힌 소리를 전달해주는 제품 중 하나입니다.

마찬가지로 최신의 5.0버전을 지원하며, 자동페어링 기능을 이용해서 케이스에서 꺼내자마자 콘텐츠를 즐길 수 있게 해주는 배려를 보여줍니다. 저가임에도 IPX4 방수등급을 지원하기도 하고, 양쪽이 개별 페어링되는 특징을 보이기도 하는, 가격과 성능이 둘다 재미있는 그런 제품입니다.


4. 브리츠 Acoustic TWS5

블루투스 이어폰 추천 - 브리츠 Acoustic TWS5

기존에는 스피커 분야에서 입지를 다지던 브리츠가 블루투스 무선 이어폰 분야에서도 슬슬 기술력을 바탕으로 자리를 굳건히 하고 있습니다. 다이나믹 드라이버를 장착하고, IPX5의 방수등급을 보유한 이 제품은 정전식 터치로 조작하는 방식입니다. aptX 코덱을 지원하는 가격 대 성능비가 우수한 제품으로서, 음색도 저음역에 살짝 비중을 둔 무난한 스펙을 가진 제품입니다. 케이스 완전 충전 기준으로 32시간까지 사용이 가능하다고 하니 장시간 사용에도 무리가 없다고 보이며, 귀에 착용할 때 사용 감이 편안한 것으로도 잘 알려지기도 했습니다. 역시나 가격대가 참 마음에 드는 제품 중의 하나로써, 보유할 만한 가치가 있는 제품으로 보입니다.


5. JBL TUNE120

블루투스 이어폰 추천 - JBL TUNE120

하이파이 오디오를 내세우는 JBL 브랜드 답게 청량감 넘치는 고음을 들려주는 특징으로, 블루투스 이어폰 음질 순위에서 상위권에 자주 언급되는 제품입니다. 보컬 위주로 튜닝된 사운드로써 가요를 즐겨듣는 사용자에게 크게 어필하는 제품이기도 합니다. 아쉽게도 4.2 버전을 지원하지만, 브랜드의 명성과 음질로서 아쉬움을 보완하고 있습니다. SBC, AAC 코덱을 지원하면 12시간 동안 재생할 수 있는 제품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노란색, 검은색, 하얀색, 분홍색의 선택권도 다양하기에 여성에게도 인기가 있습니다.


구매시 고려할 사항

딜레이

블루투스 이어폰 추천은 디자인과 편의성 등 여러 가지를 고려해야 하며, 그중에서도 성능 측면에서의 이해를 동반해야만 각자에게 적절한 제품을 추천할 수 있습니다.

디자인은 사실 특별한 가이드가 없어도, 제품의 외형을 보고 자신이 직접 판단해서 구매하면 좋습니다. 하지만 성능 측면에서의 이해가 없는 상태에서 무턱대고 구매한다면, 자신의 용도에 맞지 않는 제품을 구매한 뒤 후회하는 나날을 보내게 될 수도 있기에 주의를 기울일 필요가 있습니다.

제품 자체의 태생이 갖는 지연의 경우에는 선 없는 타입을 선택하느냐 마느냐를 판가름할 정도로 사용자마다 호불호가 갈리는 부분이기도 합니다. 완전무선 블루투스 이어폰 추천에서 의외로 잘 언급되지 않는 측면이기도 한데요. 좌우 편차를 바로잡기 위한 딜레이가 있기에 소리와 영상의 편차를 민감하게 느끼는 사용자들은 곤혹스러움을 표시하기도 합니다.

딜레이는 제품에 따라 상이합니다. 잘 알려진 제품들 기준으로 설명해 보자면, 소니 WF-1000X는 대략 680ms 정도 차이가 나며, 가장 대중적인 에어팟의 경우에는 130~200ms, 2세대 같은 경우 90~130ms 정도를 보여줍니다. 삼성의 갤럭시 버즈는 약 360ms 선의 지연을 나타낸다고 볼 수 있습니다. 민감한 리듬게임 플레이어로서는 신경이 쓰일 수도 있는 부분입니다.

기능 및 코덱 지원

무선프로토콜의 발전은 2.1부터 보편화 되기 시작해서 현재는 5.0에 이르기까지 기술의 발전이 이루어졌습니다. 5.0을 지원하는 기기를 이용할 때 누릴 수 있는 장점이 어떤 것이 있는지 간단히 한번 알아볼까요?

가장 눈에 띄는 장점은 전송 속도의 향상과 전송 가능 거리의 증가로 볼 수가 있습니다. 핸드폰을 책상에 두고 잠시 화장실에 다녀오는 동안에도 유튜브에서 재생되는 코미디 프로의 웃음소리를 끊김 없이 들을 수 있다는 것은 우리 생활의 모습을 또 한 번 바꿔주는 계기가 되겠죠.

두 번째 장점은 바로 간섭차단입니다. 무선제품을 사용하면서 기존의 사용자들이 가장 많이 토로했던 불편은 바로 주파수 간섭으로 인한 잦은 끊김 현상일 텐데요. 5.0버전으로 넘어오면서 SAM(Slot Availability Mask)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이 기능은 2.4GHz 대역을 사용하는 다른 밴드의 간섭을 탐지해서 미리 차단하는 기능인데요. 그동안 사용자의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발전한 기술의 모습임을 알 수 있습니다.

편의성

만약에 기계를 잘 모르는 부모님에게 완전무선 블루투스 이어폰 추천을 한다면 어떤 제품을 하고 싶을까요? 페어링이 번잡한 제품은 그만큼 외면받는 시대가 찾아와서, 각 업체에서는 간편한 페어링을 제공하기 위해 갖은 애를 쓰고 있습니다.

또한 장시간 콘텐츠를 감상하는 요즘의 추세에 따라 착용감도 구매를 결정하는 데 있어서 무시할 수 없는 하나의 요소가 되고는 합니다.

배터리

한 번의 충전으로 얼마나 사용할 수 있는지는 제품의 장르를 막론하고, 전자제품을 판단하는 하나의 기준이 될 수밖에 없습니다. 이용자 관점에서 3번 충전할 것을 2번 충전할 수 있고, 10분 충전해서 한 시간 더 들을 수 있다면 당연히 그 제품이 더 매력적으로 느껴질 것이기 때문입니다.


블루투스 이어폰 단점

사용성을 크게 향상했다는 장점도 있지만 아직 갖는 한계점도 물론 있습니다. 무선이어폰 추천과 관련된 정보에서 언제나 무선이어폰 가성비라는 말이 따라붙듯이, 가격대가 아직은 다소 높게 형성되어 있다는 것이 조금은 아쉬운 시기라 할 수 있습니다. 또한 선 없는 방식이기에 당연히 유닛 자체의 배터리 타임이 플레이 타임을 좌우하는데, 스마트폰의 충전 상태와 별개로 신경 써야 하는 포인트가 늘어난다는 점도 조금은 거슬리는 부분이죠. 게다가 주파수 대역이 곂치는 기기가 많아서 간섭으로 인한 간헐적 끊김은 음악 감상 중에 당혹감을 불러일으킬 수 있는 요인 중 하나입니다.

마치며

블루투스 이어폰 추천을 위한 다양한 제품과 그 특징, 그리고 구매 시에 고려해야 할 사항들을 살펴보는 알찬 시간이었습니다. 이 글의 정보를 참고로 자신만의 음악 감상 생활을 이어 나가시기를 진심으로 바라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Leave a Comment